왁자지껄 일기장

Home 아이들공간 왁자지껄 일기장
게시물 검색
내 눈이 침침
관리자 조회수:46 121.180.142.174
2007-04-08 14:00:00
지난달 20일경부터 시에 분기보고 작성하느라 그렇지 않아도 늦게 퇴근하던 시간이 이제 거의 자정을 넘겨 퇴근하고 있다.

아이들은 나름대로 5분정도 얼굴을 보고 집으로 향하고 밤늦게 혼자서 일하기 때문에 문은 잠그고 일하지만 2층 PC방에 들락거리는 사람들이 영 ~~불안해서 본의 아니게 남편은 밤늦게 까지 함께 붙잡혀 있다.

그런데 너무 오랫동안 컴퓨터만 보고 일을 하다보니 눈앞이 어른거리는것이 글자가 가물거리고 운전을 해도 앞이 뿌옇게 보이기도 하다.

아니! 벌써 노안이???
병원에 갔더니 노안은 아니고 너무 과로해서 눈이 저항력이 떨어졌다나?
에이고 눈을 감고 좀 쉬어줘야 하는데.... 쉴 시간이 엄서서
그런데 시력은 1.2이다.
눈의 시력은 정말 좋은데 눈도 휴가(?)를 좀 보내줘야 할것같다.

근데 눈만 휴가를 보내주면 몸은 어떻게 한담?
같이 휴가를 보내줘야 할텐데....ㅋ ㅋ ㅋ

댓글[0]

열기 닫기

top